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 홈으로우리동소개 연혁/유래
  • 공유-대구광역시동구 트위터
  • 공유-대구광역시동구 페이스북
  • 본문 인쇄
  • 메일보내기
  • 글자크기글자크게글자작게

연혁

history

  • 1910. 8. 22 대구부 해안면 도동
  • 1940. 7. 1 경북 달성군 동촌면 도동
  • 1963. 1. 1 경북 대구시 동촌출장소 도동
  • 1975. 1. 1 대구시 동구 검사1동을 도동에 통합
  • 1981. 7. 1 대구직할시 도동
  • 1995. 1. 1 대구광역시 동구 도동(법률 제4789호)
  • 1998. 9. 1 대구광역시 동구 평광동과 도동을 통합 도평동으로 명칭 변경
  • 1999. 9. 1 대구광역시 동구 도평동 주민자치센터 개소
  • 2011.11.23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24길 171 신청사로 이전 개소

동명유래

평광동(坪廣洞)의 유래

전체 면적 80%가 임야로 처음에는 넓은 마을이라 하여 광리로 불리어오다 일제시 평광이라 개칭하여 8개 자연부락(시랑리, 중시랑리, 샛터, 평리, 섬뜸, 아랫뜸, 큰마을, 당남리)으로 경산군과 인접해 있으며, 추씨가 먼저 자리를 잡았다고 하나 현재는 "단양우씨"가 60%를 차지하고 있다.

실왕리(失王里), 시량리, 시랭이
후백제가 신라말에 신라를 침공하여 신라의 서울 경주가 함락직전에 신라에서 고려 왕건에게 도움을 청하였다. 불로 봉무동 소재 파군재에서 접전으로 고려 왕건이 크게 패하고 이 마을에서 임금을 잃은 곳이라 하여 실왕리라 전해오다, 조선말에 수치스러운 지명이라 하여 "시랑리"로 고쳐 부르고 있다고 전해오고 있으며, 현재 시랑리와 시랭리로 불리어지나 시랑리가 정확한 표기이다.
새터, 샛터, 직지
오래된 마을이나 인근부락에 비하여 늦게 형성되었다고 하여 샛터라 이르며, 한자로는 신기(新基)로 표기하고 있으며 또한 직기(直技)라고도 많이 불리어졌다고 하며 경주최씨 제실 삼호제가 있다.
아래깍단
시랑리의 큰 마을 아래쪽에 있다 하여 아래깍단, 아래뜸이라 불리어지고 있다.
큰마을·큰마·남광
평광동 전체를 광리(廣里)라 부르고 있으나 좁은 의미에서는 큰 마을을 지칭하기도 하며 옛날에는 광리 남쪽마을이라 하여 남광이라 부르기도 했으며 지금도 평광동 8개 자연부락 중 가장 큰 동네가 큰 마을이다.
평리·북광
시랑리 마을의 북편에 위치한다고 하여 북광이라 불리어지기도 했으며 인근 산지에 비하여 평평하다고 평리라 불리어지고 있다.
당남리
경주 김씨 집성촌으로 명맥을 유지해 오고 있으며 지금도 거주하는 6가구가 전부 경주김씨이다.
평광지
평광동 지역에서 면적이 제일 크고 유일하게 먼저 설치된 못.
갈마골
갈령제 산이름을 따 그 골짜기를 갈마골이라 함.
도동(道洞)의 유래
향산
도동 불로천변에 위치한 구릉지이다. 대한민국 천연기념물 제1호인 "도동측백나무숲"이 향산의 하식애면에 부착하여 서식하고, 한국자생 측백수림의 남방한계지역이라 학술적으로 중요하다. 향산의 유래는 향기 나는 나무인 향림, 즉 측백나무가 서식하는 산이라고 하여 향산이라고 불리게 되었다.
용암산
도동 산 36번지 해발 380m 가파른 절벽 위 큰 바위가 용처럼 생겼다 하여 용암산이며 주위의 토기 등으로 보아 삼국시대에는 안심·하양읍으로 통하는 길목으로 교통·군사적으로 상당한 요충지대로 용암 산성이 있다.
문암산
도동 산 5번지 해발 431m 도동에서 평광동으로 들어가는 입구로 주위가 바위로 된 절벽으로 흡사 대문처럼 생겼다 하여 문암산으로 전하여 진다.
달동지
도동 747번지 일대로 옛부터 달동이란 마을로서 이 곳에 못을 막아 농업 용수로 사용하면서 이름이 달동지라 하였다.
다리지
도동 산 27번지 골짜기가 옛부터 다리골이며 그 곳에 저수지를 막아 농업용수로 사용하며 이름은 다리지라고 전하여 진다.
상곡지
도동 산 191번지로 향산주위 마을이 도동 마을이고 이 마을 위에 못이 있으니 상곡지라고 부르고 있다.
갓골
도동 787-2번지 일대로 향산 동편 골짜기 밑에 자리한 마을이라 갓골이라 부른다.
신기리
도동 978-293번지 청구아파트 및 11통, 5통, 6통 일대가 하천 및 모래밭으로 황무지를 정리하여 새로운 마을이 생겼다 하여 신기리라 전하여지고 있다.
바리고개
도동에서 둔산쪽으로 넘어가는 고개를 말한다. 바리고개가 아니고 발리 고개로 도동에서 처음 출발한다는 뜻으로 둔산과 반야월 하양 등으로 출발하는 고개란 뜻으로 전한다.
  • 자료담당부서 도평동 강민수
  • 전화번호053-662-3803
  • 최종수정일2019-04-17
페이지 만족도 평가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 평가를 해주세요!
별점 총 5점 중 5점
별점 총 5점 중 4점
별점 총 5점 중 3점
별점 총 5점 중 2점
별점 총 5점 중 1점